출고인증 하면 무사고라 하기에....


전 올림픽으로 바쁜 도시에서 살고있는 40중반 홀로지내는 평범한 서민입니다.


5년만에 새차를 다시 뽑았네요.(할인때문에 구형으로;;;)


3월 8일날 오후 3시에 친구에게 차를 인도받고 바로 블박을 하고,  9일날 인천으로 다녀왔었죠.


첫날부터 많은 킬로수를.


전 1남 3녀를 두고있는 큰아버님댁에서 초등하교때 부터 동생과 함께 컸습니다.


평생 농사가 천직이라 생각하시는 시골 농부집에 조카 둘이 더 해져서  많은 힘듦과 아픔이..  이젠 술한잔하면서 웃을수 있는 옛날 추억..



큰어머님은 젊은시절 고생을 많이하셔서 다리와 허리가 안좋아  5분을 서 계시는 것도 힘들어 하셔서  어딜 여행이나 다니시는걸 힘들어 합니다.


5년전에도  새차 나오고 일주일만에 누나들(사촌) 한 바퀴(창원, 당진)다녀왔었는데, 그때 동생내는 못들리고 온게 맘에 걸리셨는지

(당신 딸보다 저랑 동생을 더 걱정 많이하시는 울 큰어머니) 이번엔 동생내 안가면 안가신다고 벌써부터 동생만 찾네요.


그 긴 여정을 5년만에 차량나온지 이틀만에 다시 시작했습니다.   강릉에서 큰누나와 막내누나(마산,창원), 둘째누나(당진), 동생(평택)... 갈길이 멀어요.


가지전 시골집..



새차인증과  큰형이 2년전 지은 시골집

집에서 본 마을.

안가신다고 툴툴거리신 큰아버님과 큰엄마... 건강하세요

출발전 635 km...  출발~~~~

빈손으로 못가신다고..  생선을 준비하시는..     그덕에 새차에 생선 비린내가 진동을  ㅎㅎ

창원 도착 1,012 km

큰누나네서 본  마산항...

5년전에 본 티비옆 화분이 4배나 커있네요.

중간 생략~~


동생내를 거쳐서  

강릉도착.  큰아버님이 몇년전 식도암수술을 해서 잘 못드셔서  부드러운 강릉 순두부~~ 로  긴 여정을 마무리



도착~~~~   1,697km    먼길 다녀오시느라 고생했어요  큰아버님,큰엄마.   앞으로도  다니셔야 하니까  건강하세요.



                             고맙습니다... 항상















이제 제 얘기를 해볼까합니다.

십여년을 산림과 함께 직장생활하다.   산림공무원을 들어갔으나, 호봉책정을 받지못해 2월 말로 개인사업자가 되었습니다.

하는 일은 산에 서있는 나무(입목)을 법에 맞게 허가를 득해 벌목하여 정리 판매. 나무심기를 하는 작업을 하고있습니다.

국유림은 최고가 매각 공개 입찰인데... 경쟁이 쎄서 입찰을 따도  가끔 손해보는일도 있고..

사유림을 찾아야하나 ,  찾기가 힘드네요... 여러분의 도움이 필요합니다.

사유림은 성인남성 허벅지 이상 굵기면 벌기령(나무 벌목할수있는나이)에 도달하니.  주변에, 본인 임야를 벌목 및 조림하고 싶으시면

쪽지로 연락이나 상담을 주세요.. 성심성의껏 답변해드리겠습니다.

임야 지번만 주셔도 어떤임지인지 알려드릴께요..

십여년 이상 산과함께 보냈습니다.      산에 관해 궁금한거있으시면  그 어떤 일이라도 쪽지 주세요... 연락드리겠습니다.




이번에 뽑은 제 장비입니다...      작업기는 우드그랩이라는  나무집게입니다.